언론 기사

나무를 심는 사람들 – 버려지는 자원에 생명을 담다

[보도자료] “힘든 직장생활, 내 자리만이라도 오아시스로” 책상 꾸미는 ‘데스크테리어族’

보도자료
Author
admin
Date
2020-12-03 20:01
Views
119

Z
인스타그램에 오른 직장인들의 책상 사진. 갖가지 아이템으로 공들여 꾸민 티가 물씬 난다. 인스타그램 화면 캡처

“힘든 직장생활, 내 자리만이라도 오아시스로” 책상 꾸미는 ‘데스크테리어族’

 “제 데스크테리어 자랑합니다. 회사에서 이런 재미라도 있어야….” “휴가 끝나고 다시 회사 적응하려고 책상 좀 꾸며 봤어요.”

최근 인스타그램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(SNS)에 ‘데스크테리어’(desk와 interior를 합한 말)라는 해시태그를 달고 올라오는 게시물들이다. 회사 안 자기 자리를 열정적으로 꾸미는 직장인이 늘면서 데스크테리어는 물론 개성 있는 디자인의 사무용품을 뜻하는 ‘오피스템(office+item)’ 같은 신조어까지 등장하고 있다. (후략)

기사 전문보기: https://www.donga.com/news/article/all/20161208/81728571/1